HOME > 나눔마당 > 자유게시판 >
 
  [감사해요] 저희 어머니(박일심 리드비나)를 위해 기도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글쓴이 : 정바오로     날짜 : 15-07-19 18:46     조회 : 4173     트랙백 주소
안녕하세요.
 
몇 해전 교우님들의 기도로 기다리던 심장이식을 받고 지금 일상에서 별 탈없이 잘 지내고 있는 정영헌 바오로입니다.
 
정말 거짓말 같은 일들이 제게 일어나고 있습니다.
 
제 동생이 만성 신부전으로 7년전 하느님의 품으로 떠났고, 6년전 제가 심장이식 판정으로 생사의 기로에 서 있었습니다.
 
그리고 3년 전 저희 아버지께서 인공심장박동기 수술을 받으시고...그리고 2년 전 저희 어머니께서 간경화와 C형 간염 판정을 받고 간염 치료를 위해 6개월에 걸쳐 주사치료를 받으셨는데 다시 재발하였습니다.
 
근래, 별 다른 이상이 없이 잘 지내고 계시는 줄로 알고 있었으나, 가끔 정신과 기력을 잃으시고, 마치 치매 처럼 증상이 나타나기 시작하여 몇 일에 한 번꼴로 병원에 입퇴원을 거듭하시던 중 지난 주 의식불명 상태가 되어 제대 병원으로 옮겼다가 다시 정신이 드셔서 지금은 한마늠 병원에 입원하여 치료 중이십니다.
 
다행히 간성혼수는 아니시고, 자신의 간 치료를 저 때문에 미루신 것 때문에 치료시기를 놓치시고, 자신이 병으로 인해 우울증이 생기셔서 자신감을 잃은 때문에 마음의 병이 생겨서 지금 상태(섬망)가 되었다고 판단되고 있습니다.
 
병환이 생기신 후 혼자 힘으로는 성당에 갈 수도없고, 아버지께서도 아픈 어머니께서 성당에 가시면 누가 될까봐 아무에게도 말씀하지 않으시고, 성당에 발을 끊으셨습니다.
 
얼마전 제가 올라가서 아는 신부님들께 연락을 드렸고, 노형성당에서 제일 먼저 신부님과 수녀님, 사무장님께서 방문하시어 기도 해 주셨습니다. 제가 그날 잠깐 자리를 비운사이에 오셨어서 감사인사 드리지 못하고 온데 참 아쉽고, 죄송스럽습니다.
 
그리고 늦었지만 감사인사드립니다.
 
가족이라고는 네 명인데 한명은 하느님 품에 가 있고, 남은 세명이 모두 건강 문제로 이렇게 고통을 겪고 있는게 어떨 때는 하느님께서 우리 가족에 왜 그러시나 싶기도 하지만, 그래도 하느님만이 이 고통을 치유해주실 수 있는 것 같습니다.
 
교우님들! 저희 어머니(박일심 리드비나)와 저희 가족을 위해 기도해주시고, 다시 신앙의 품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십시오.
 
너무 뜬금없이 좋은 일보다는 나쁜 일로만 이렇게 글 올리는 점 너무 죄송합니다.
 
여러 교우님들의 건강과 행복을 기도합니다.

 

게시물 1,026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이야기나눔] 교우님들, 경제를 함께 공부하지 않겠습니까? / 강우일 주교 (4) 요안나프란… 02-22 72151
1026 [감사해요] 아버지 마지막 길에 함께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정바오로 07-02 605
1025 [감사해요] 2016년도 각 분과 사목계획서 작성 천국의열쇠… 12-20 5891
1024 [이야기나눔] 어느 신부님의 사회 체험 이야기 힐데벨도 09-21 4368
1023 [이야기나눔] 노형성당에다니는윤용준있나요? 오은영 09-05 5351
1022 [감사해요] 공지사항 순서가 역행하고 있슴다. Romanus 09-04 5968
1021    [이야기나눔] 공지사항 순서가 역행하고 있슴다. 홈피맹그미 09-13 6176
1020 [이야기나눔] 왜글쓰기가안되죠? 오은영 08-17 7557
1019    [이야기나눔] 글쓰기오류문의에 대한 답변 홈피맹그미 09-01 6189
1018 [감사해요] 저희 어머니(박일심 리드비나)를 위해 기도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정바오로 07-19 4174
1017    [이야기나눔] 저희 어머니(박일심 리드비나)를 위해 기도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이프랑 07-28 5599
1016 [이야기나눔] 하느님의 몫 (1) 천국의열쇠… 03-27 4092
1015 [축복해주세요] 11월 22일 영명축일을 맞이하는 교우님들 축하드립니다. 바오로 11-22 5198
1014 [축복해주세요] 11월 16일 영명축일을 맞이하는 교우님들 축하드립니다. 바오로 11-16 4732
1013 [축복해주세요] 11월 14일 영명축일을 맞이하는 교우님들 축하드립니다. 바오로 11-14 4483
1012 [축복해주세요] 11월 13일 영명축일을 맞이하는 교우님들 축하드립니다. 바오로 11-13 4520
 1  2  3  4  5  6  7  8  9  10    
 

현재접속38,회원0
   제주교구 건강가정지원센터제주청소년사목위원회가톨릭제주교구사진가회제주M.E성이시돌피정센터
   중앙성당 서문성당신제주성당광양성당정난주성당동문성당동광성당조천성당효돈성당모슬포성당한림성당서귀포성당
   굿뉴스한국천주교주교회의가톨릭신문영문가톨릭info꽃동네ㅣ평화방송
   마리아사랑넷성바오로디지털꿈로고스스토리